꼭해야할 교육비리척결

이 대통령은 23일 국무회의에서 “교육비리가 조직적이며 제도화돼 가고 있다”면서 교육계 정화(淨化)를 출범 3년차를 맞은 이 정부의 핵심 화두 중 하나로 천명했다. 대검찰청 역시 이날 교육비리를 뿌리뽑기 위한 이귀남 법무부장관의 전국적·집중적·지속적 단속 지시에 따라 교육예산 편성·집행, 교수·교직원 채용·승진 관련 비리 등 6개 항목의 중점 수사 대상을 선정·발표했다. 감사원과 교육과학기술부 또한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면서 의지를 다잡고 있는 상황을 각별히 주목하는 우리는 조직화·제도화한 교육비리의 척결이 이번에야말로 제대로 이루어져 교육계의 일대 쇄신으로 이어지지 않으면 안된다고 믿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