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독일월드컵 4강 어림없다”…“아드보카

“한국,독일월드컵 4강 어림없다”…“아드보카트,시간 부족”

“한국이 2006년 독일 월드컵에서 월드컵 4강신화를 재현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보도했다.

통신은 이날 서울발 기사를 통해 “한국이 6회 연속 본선진출에 성공했지만 가장 열성적인 팬들조차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 이룩한 ‘4강신화’를 재현할 것이라고 기대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통신은 “딕 아드보카트 감독이 데뷔전에서 이란을 상대로 2대0으로 이기긴 했지만 독일월드컵에서 좋은 성적을 내기 위해서는 한국이 새로운 ‘기어’를 찾아야 한다”고 지적한 뒤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영표(토트넘 홋스퍼)가 대표팀에 경험과 세계적 수준의 재능을 불어 넣겠지만 대표팀의 대부분은 상대적으로 둔한(dull) 국내리그(K리그)에서 뛰는 신예들로 구성돼 있다”고 분석했다.

통신은 “아드보카트 감독이 세계 최고의 스트라이커들을 방어할 만한 강고한 수비진 구성을 위해 조직력을 극한까지 밀어붙일 것”이라면서도 “그러나 독일월드컵 개막까지 단지 몇차례의 친선평가전만으로는 아드보카트 감독도 시간이 부족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지적했다. 통신은 “아드보카트 감독이 그 짧은 시간을 얼마나 잘 이용하느냐가 그가 ‘새로운 히딩크’로 기억될지 ‘또 다른 본프레레’로 기억될 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