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

두산백과
철학[philosophy<audXX id=”soundT11″ style=”width: 0px; height: 0px;” src=”http://dic.dn.naver.com/v?_lsu_sa_=35d80a5eddb831263d91b1b43fe415fecdfb64f5900eafb56ac258700b1469b1cb57c7366b25217f59676605662eb0d40ee02aede042e55e1d0d7598a04d8072dd94f583d7064f9504f16e6226f0499db9d90f6f9ed42b62930a2d149d49393b62453f095d4ec81ba8c0401de1de3492dbdb8ce1d486f863dcbc42aca29c92d3″></audXX>음성듣기, 哲學]
요약인생, 세계 등등에 관해 연구하는 학문.필로소피란 말은 원래 그리스어의 필로소피아(philosophia)에서 유래하며, 필로는’사랑하다’ ‘좋아하다’라는 뜻의 접두사이고 소피아는 ‘지혜’라는 뜻이며, 필로소피아는 지(知)를 사랑하는 것, 즉 ‘애지(愛知)의 학문’을 말한다.
철학(哲學)의 ‘哲’이라는 글자도 ‘賢’ 또는 ‘知’와 같은 뜻이다. 이와 같이 철학이란 그 자의(字義)로 보아서도 단순히 지를 사랑한다는 것일 뿐, 그것만으로는 아직 무엇을 연구하는 학문인지 알 수 없다. 철학 이외의 학문 가운데 그 이름을 듣고 그 내용을 전혀 알 수 없는 학문은 드물다. 경제학이라고 하면 경제현상에 관해서 연구하는 학문이고, 물리학이라고 하면 물리현상에 관해서 연구하는 학문이다. 경제학이나 물리학이라는 이름만 들어도 그것이 무엇을 연구하는 학문인지 대략은 짐작할 수 있다. 그런데 철학의 경우는 그 이름만 듣고는 그 내용을 이해할 수 없다. 그것은 이 학문의 대상이 결코 일정하지 않다는 것을 말해주기도 한다. [네이버 지식백과] 철학 [philosophy, 哲學] (두산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