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이나 탈북자 상대로 이대 모함하는 마초 심리

우리나라의 병//신 쪼//다 새//끼//같은 마///초들이 외국인이나 탈북자를 만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하는 짓은 이대 중상모략이다. 야한 이야기나 쳐//하고 싶어서 근질근질 하다가 갑자기 여자들만 있고, 성적도 좋아 눈엣가시 같은 이대를 엮는다. 간호사 스튜어디스 같이 여자들만 있는 집단을 더러운 상상 속에 잘 집어넣는 것과 비슷한 원리다. 게다가 욕이나 씨///부//렁//거리고 너절한 이야기나 쳐//하며 여자를 무시하는 자신의 터프한 마초 매력에 아무런 감흥이 없는 이대의 특성에 불만이 많다. 그래도 자기와 대학을 같이 다닌 여자들은 자신의 마초스런 태도를 싫은 티 별로 못 내고 수용하던데 이대는 여자들만 있어서 안 그런 거 같다. 그리고 여자를 상대적으로 더 존중하는 듯한 서구인들의 태도와 자신이 비교되는 것에 심한 위기감과 피해의식을 갖고 있다. 외국인이나 한국에 망명한 지 얼마 안 되는 탈북자는 이대가 상위권 성적이 되어야 갈 수 있고, 한국의 여성 명사들 중에 이대 출신 많다는 걸 모른다. 그래서 이들의 머리에 이대에 관한 자극적인 중상 모략성 문구를 강하게 박아주면서 더욱 희열을 느낀다. 정말 정////나//미 떨어진다.